메뉴

엔젠바이오, 블록체인 기술로 개인의료정보 제공 시스템 특허 등록

URL복사

 

정밀진단 플랫폼 기업 엔젠바이오(대표 최대출)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개인의료정보 제공 시스템에 대한 국내 특허등록을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특허명은 ‘블록체인을 이용한 개인 권한 기반의 의료정보 제공 시스템’이다.

 

엔젠바이오는 블록체인을 활용한 특허 기술을 토대로 개인의료데이터 및 각종 IoT 기기로부터 생산되는 생활습관 데이터 등의 위조 방지와 데이터 보안성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다양한 개인의 데이터를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된 안전한 플랫폼에 보관하고 개인정보 활용 시 투명한 기록관리가 가능하다.

 

엔젠바이오 관계자는 “개인의료정보는 고도의 신뢰성과 보안을 요구하는 민감한 정보이며 이를 활용하기 위해서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보안을 확보하고 투명성을 높여야 한다”라며 “개인이 자신의 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고 엔젠바이오의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건강데이터 솔루션을 활용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하겠다”라고 전했다.

 

회사는 이번 특허기술을 시작으로 블록체인을 정밀의료 빅데이터 플랫폼에 적용할 계획이다. 개인 유전체 데이터, 헬스케어 데이터,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 생활습관 데이터 등 다양한 개인의 건강정보를 통합·분석·공유할 수 있는 데이터사업 개발에 활용할 예정이다.

 

김광중 엔젠바이오 기업부설연구소 연구소장(부사장)은 “이미 구축된 NGS 정밀진단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유전체 및 건강 데이터를 축적 중”이라며 “신뢰성 있는 DB 구축과 안전한 데이터 공유 플랫폼 개발을 통해 건강 데이터를 안전하게 이동, 저장, 관리하여 가치를 높이고, 비용을 효율화 시켜 정밀의료의 핵심 기반인 건강 빅데이터 플랫폼으로 확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