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한금융, ‘신한퓨처스랩’ 5기 스타트업 모집

3조원 규모 성장지원펀드 투자 기회...IT기술·생활플랫폼·소셜벤처기업 등 모집 대상

[블록핀 문정태 기자]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신한금융그룹 스타트업 지원 사업인 ‘신한퓨처스랩’이 5기 스타트업 모집에 들어간다.

 

신한금융(회장 조용병)은 15일 ‘2019년 신한퓨처스랩’ 5기 스타트업 모집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서류접수는 15일부터 내달 15일까지 신한퓨처스랩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신한퓨처스랩’은 신한금융이 2015년 5월 금융권 최초로 출범한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작년 4기까지 총 61개 기업을 선발·육성하고 약 81억원의 지분 투자를 진행했다.


이번 신한퓨처스랩 5기는 ▲직·간접 투자 확장 ▲모집영역(소셜벤처) 확장 ▲글로벌(베트남) 진출 지원 확장 등 3가지 ‘확장’을 키워드로 육성할 예정이다.

 

모집분야는 핀테크·AI·빅데이터·블록체인·보안 등의 기술기업, IoT·O2O·커머스·콘텐츠·AR(VR) 등 금융과 융합적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생활플랫폼 기업이다. 이밖에 금융을 혁신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보유한 스타트업(예비창업팀 포함)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사회적으로 가치 있는 활동을 하는 소셜벤처(사회적기업), 베트남 진출을 꿈꾸는 글로벌 진출 팀도 선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한퓨처스랩 5기에 선발된 기업들은 신한금융 그룹사의 직접 지분투자와 외부투자자 연계, 데모데이를 통한 외부 투자유치 등 다양한 경로의 투자 유치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작년 11월 신한금융이 유망 벤처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3조원 규모로 조성한 ‘성장지원펀드’를 통한 투자 기회도 얻게 된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신한금융 계열사와 공동사업 추진, 신한금융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글로벌 진출 지원, 내·외부 전문가 멘토링과 최첨단 워킹스페이스 제공 등 스타트업의 성장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