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마인빗-블록체인 인사이트 ‘블록체인 서밋’ 북적

지난달 24일, 서울 소노펠리체 컨벤션서 ‘블록체인 인사이트 2018’ 20여업체 참석

URL복사

 

[블록핀 문정태 기자] 지난달 24일 블록체인 인사이트와 마인빗이 공동 주최인 ‘블록체인 인사이트2018-글로벌 블록체인 이노베이션 서밋(Global blockchain innovation summit·seoul)’이 서울 삼성동 공항터미널 소노펠리체 컨벤션에서 열렸다.

 

블록체인인사이트는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블록체인 마케팅 에이전시다. Bytom, 팬텀, 위블락, TTC, 피블 등 20여 업체가 참여한 이번 서밋은 블록체인 인사이트의 장기태 대표의 인사말로 시작했다,

 

이후 오현석 디블록 대표의 ‘글로벌 크립토 투자 트렌드’, 두손 법률사무소 홍승진 대표 변호사의 ‘현행 블록체인 관련 법률과 규제’, 마인밋의 공동창업자 엔젤라 구오의 ‘거래소의 혁신’ 등으로 이어졌다.

 

엔젤라 구오 마인밋 창업자는 "바이두와 텐센트 등 출신이 6개월간 개발해 마인빗을 개발했다. 빅데이터 처리경험, 유명한 보안 회사를 통해 개발이 이뤄졌다. 마인빗은 암호화폐만 거래만이 아닌 수수료 수익의 80%을 개인투자자에게 돌려준다. 남는 코인도 이자 서비스를 한다"고 소개했다.

 

자산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수익은 고객에게 반환하는 이 새 거래소 모델은 참석자의 관심을 끌었다. MIT(마인밋 토큰)은 일괄 30억을 발행하면 추가 증자는 하지 않는다. 거래소 커뮤니티에 기여할 수록 사용자들은 수익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스핀프로토콜 김강일 CBO의 ‘한국 1호 비디오커머스 우먼스톡의 리버스ICO(가상화폐 기업공개) 프로젝트 ‘스핀프로토콜’, 메카코인 유원상 SCO의 ‘공정하고 투명한 고퀄리티 블록체인 카지노 플랫폼’ 등 강연이 이어졌다.

 

또한 모든 참여자들에게 이익이 되는 에코시스템 'TTC프로토콜'을 장채선 TTC VP가 소개하는 등 다양한 내용을 갖고 한국 블록체인 유저들에게 소개했다.